0. 전제:

이것은 순전히 내 취향과 경험에서 우러나온 글이다. 그래서 '아니 여기 이런 공간이 아닌데 뭘 보고 다니는거냐 이 너드새끠야????'라는 브레킈는 있을 수가 없다. 왜냐하면 순전히 내 개인적인 경험이기 때문이다. 

내 취향은, http://intpland.tistory.com/574 여길 참고하자. 요약하면, 나는 적당한 차분함과 화이트노이즈는 좋은데 한국 도서관식의 쥐죽은듯한 긴장감, 조용함은 극혐하고, 주변에 남 의식해서 씹고 있는 독종새끼들 있으면 알러지가 돋는 인간이다. 그 외에도 원하는 것이 많은 미친듯이 까다로운 인간이니까 그건 링크 글을 참고해라.

다른 글 보기는 아래에. 사무실공간이 아니고 라운지만 이용할 사람들에게 유용할 것이다. 

[공유오피스 주관적 탐색기] (1) 위워크 : http://intpland.tistory.com/581
[공유오피스 주관적 탐색기] (2) 스페이시즈 :  http://intpland.tistory.com/582
[공유오피스 주관적 탐색기] (3) 코워커스 : http://intpland.tistory.com/583
[공유오피스 주관적 탐색기] (4) 드림플러스 : http://intpland.tistory.com/584

다음은 한화에서 운영하는 드림플러스라는 공유오피스다. 


[ 드림플러스의 특징 ]

드림플러스는 강남역과 뱅뱅사거리 사이에 위치한다. 여긴 대기업 파워답게 건물 하나를 통째로 쓰고 있다. 단, 대부분의 층은 일반 사무실이고 실제로 라운지를 자유석으로 이용할 사람들은 2층과 3층 두 층을 주로 쓰게 된다. 일반 사무실이 있는 층에도 작은 로비가 있기 때문에 라운지만 이용하는 사람이 거기 가도 되긴 하는데 아마 안 갈 것 같다.


*인테리어

여기 시설은 호텔 라운지 같다. 인테리어가 고급스럽고, 편의시설들도 잘 해놓아서 시설구성만 보면 거의 완벽하지 않나 싶다.

2층은 좀 더 밝은 느낌의 공간으로 구성돼서 회의를 하거나 뭔가 떠들면서 공동작업하는 컨셉으로 돼 있고, 3층은 집중해서 작업할 수 있는 컨셉의 공간으로 구성돼 있다. 이렇게 이원화 시켜둔 것도 꽤 좋아 보였다.

2층엔 클래식 음악이 나오고 가구 색도 더 밝다. 테이블도 사람들이랑 앉아서 뭐 하기 좋은 형태임. 외부인을 만날 때, 외부인이랑 같이 작업할 때 주로 여길 이용한다. 2층이라 밖에 초록나무도 보이는데 좀 심쿵하더라. 예뻐보여서.

심쿵했던 2층 창가 사진.jpg


3층은 음악이 나오지 않으며 고급 서재 느낌. 호텔의 비즈니스이그제큐티브라운지 느낌인데, 거기 대규모 책상들 갖다 놓았다고 생각하면 됨. 실제로 책도 꽤 많은데 장식이 아니고 읽을만한 것들도 보인다. 3층엔 유리로 된 회의실도 있는데 회의실도 매우 고급스러움. 딱, 특급 호텔의 비즈니스라운지에서 일하는 느낌이라서, 이런 분위기를 좋아하는 사람들의 마음에 들 것이다. 개발하는 사람들이나 공부하는 사람들이 꽤 보였음. 




**편의시설

일단 3층에 읽을만한 책들이 꽤 보인다. 그리고 3층이 책도 잘 읽힘. 

그리고 제일 좋은 건, 낮잠자기가 좋음. 이게 여기 최대 장점임. 2층과 3층 창가에 거의 180도 드러누울 수 있는 안락의자가 있어서 창을 조망하며 잠이들 수 있음ㅋ. 아님 걍 다리뻗고 거기서 누워서 하루 종일 일 해도 됨. 여자사람의 경우 여자사람휴게실이 따로 있어서, 거기서 문닫고 발뻗고 자도 됨.

그리고 다른 공간과 달리, 손님 초대에 제한이 없다. 그래서 긴 작업을 함께 하는 사람들이 2층에 종종 보이더라.

그리고, 사물함을 유료로 사용할 수 있게 돼 있음. 참고로 사물함 있고 없고는 심리적으로도 물리적으로도 큰 차이가 난다. 대단히 편리함. 



냉장고랑 전자렌지도 있어서 저장해 두고 먹을 수 있다. 그리고 건물 지하에 바로 편의점도 있음. 단, 편의점이 평일 7시부터 22시까지만 운영함ㅋ. 그래도 어쨌든 강남역 일대라서 이것저것 주변에 많으니까 문제는 없음. 

아 그리고 라운지도 24시간 운영하고 있음. 위워크와 더불어 이건 좋음. 



***분위기

전체적으로 드림플러스 라운지 이용하는 사람들 연령대가 낮은 느낌이다. 그리고 남자사람이 여자사람보다 훨씬 많아보였는데, 이 성비는 드림플러스가 알려지면서 바뀌고 있는 것 같더라.

일단 3층은 완전히 닥치고 자기일만 하는 분위기다. 3층에서 말하지 말라는 싸인이 없지만, 모두가 암묵적으로 도서관 분위기를 유지하고 있다. 

그래서, 2층은 말을 못해서 한 맺힌 인간들이 내려와서 떠드느라 매우 시끄럽다. 특히 2층 창가쪽에 대놓고 존나 미친듯이 시끄러운 인간들이 출몰한다. 조별과제를 하거나 팀미팅을 하거나 그런 용도로 쓰이는 것 같다. 분위기 자체는 거기가 제~일 밝아서 그런거 하기 좋거든. 

2층 창가가 아닌 안쪽에는 히키코모리 부스석이 있고(어딜 가나 부스석은 하나쯤 다 있다), 원형테이블들이 있다. 이쪽에 사람이 좀 더 없긴 하다.
그런데, 여기 원형테이블은 손님 응대하는 그런 용도라, 뭔가 오래 앉아서 일을 할 분위기가 아님. 아무도 여기서 일을 안 함. 개인적으로 원형테이블은 일하는 용도는 아니라고 생각해서 gg기도 함. 

그리고 부스석.. 은 딱 보면 괜찮아 보이는데, 부스가 뚜껑 덮인 부스도 아니고 그냥 앞뒤 칸막이만 있는 부스거든? 
이게 하필 문가에 있어서 문을 드나들 때 부스 사람들이 앉아서 뭐 작업하는지 위에서 내려다 보인다. 시발 나한테는 절대로 참을 수 없는 조건임. 그래서 닝겐들이 많이들 여기서 작업하는 것 같던데 나한테는 안정감이 떨어져서 절대로 에러다. 사진을 찾으면 언젠가 올리겠다. 

그래서 결국 3층에서 일할 수밖에 없게 된다. 실제로 좀 집중작업하려는 사람들은 다 3층에서 일하고 있다.



****식음료

정수기랑 에스프레소머신 딱 두개다. 시간제한 없고 언제든 마실 수 있는데 시발 커피 걍 미친 개존나 맛없음. 그냥 기능성으로 잠깨려고 마시는 수준임. 뭐 근데 음료맛이 공간을 이용하는 주된 이유는 아니니까 이건 ㅇㅋ라 치자.


*****네트워킹
네트워킹을 하는지 여부는 나야 잘 모르겠는데 기업차원에서ㅋㅋ 뭔가 행사들을 많이 하더라. 무료 참석하면 도움될 것 같은 강의들도 보였다. 


[ 드림플러스의 단점 ]

위에 이미 어느정도 단점을 배열했지만, 나에게 치명적이었던 단점을 쓰겠다.

* 책상 높이와 배열
3층에서 오래 앉아 일할 사람들에게 치명적인 단점이 있는데, 의자 높이에 비해 테이블이 너무 낮다. 그래서 자꾸 허리와 목이 구부러지고 피곤하다.

그리고 똑같은 크기의 책상이 쭉 일자로 공장처럼 몇십개가 각을 맞춰 일렬로 늘어져있다 보니, 어쩐지 등 뒤가 뻥 뚫린 느낌이 들어서 자꾸 통수나 등짝이 불안하다. 공간에는 어느 정도 변화가 있고 조금 가려지기도 해야 안정감이 있다. 근데 여긴 오래 있다 보면 히키코모리새끼한테는 광장공포증이 찾아옴. 물론 나는 공간 큰 걸 좋아하긴 하는데, 이렇게 직사각형 형태로 전체가 규칙적으로 쭉- 줄맞춰져 있는 구조는 하 뭔가 팩토리같거든요. 공장장 빅브라더한테 감시당하면서 일하는 느낌임. 

그러다 보니, 오래 있다 보면 등짝이 가려지기라도 하는 창가의 안락의자 자리로 가게 되고 자꾸 잠을 청하게 된다는 단점이 있다.


** 직원 마인드
여기 분명 한국대기업ㅋ인데 아마도 일부ㅋ 직원 마인드가 애매하게 검은머리외국인 흉내 내고 있음. 약속시간도 늦고 하 진짜 꼰대력 상승하는 걸 참음. 그래도 대기업답게 뭔가 갖춰진 시스템으로 돌아가고 있어서 평소에는 이걸 느낄 여유가 없긴 함.


***향
내가 향에 좀 민감함. 그런데 여기 개저씨 발삼향이 공조기에서부터 은은하게 흘러나옴. 나중에 이 곳을 나올 때쯤에는 머리에 발삼향이 쫙 배어 있음. 이거 고급스럽다고 좋아하는 사람도 있겠고 대체론 별로 못 느낄 수준인 것 같지만 나는 그 향이 싫음.


****편안하지 않음
갠적으로 그냥 강남역 인근을 좋아하질 않음. 드림플러스가 있는 지역은 사무실 많은 지역이라 시끄러운 쇼핑유흥 번화가는 아닌데도 오래 있으면 그냥 좀 불편함. 근처에 산이나 이런 자연물이 없어서 그런건가, 하는 생각이 들더라. 



여하튼 시설로는 최곤데, 미묘하게 나한테는 안 맞아서 여긴 GG치기로 함. 

시설이 좋다는게 입소문 나서 그런지 사람은 계속 많아지는 것 같더라.




나로선 당연하지만 뭐 받은 것도 없고 원한도 없으며, 동종업계 관계자도 아님을 밝힌다.

Posted by intp l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