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문화물들/기타 일상 잡것들 리뷰

[리뷰] 울트라북보다 (주관적으로) 훨씬 뛰어난 노트북조합

[정]
노트북 사러 가려고 이것저것 보던 중, 내가 정한 조건은
1. 작다
2. 가볍다 (1.7킬로 미만)
3. 예쁘다
4. 빠르다
5. 가성비 그럭저럭
6. 안정성
7. A/S
(돈도 없는 주제에 조건은 까다롭다. 그래도 성능을 조건에서 뺐으니 이정도면 합리적이지.)


[반]
그런데....
1) 처음엔 헬지 엑스노트의 P330 (외장vga장착, 게임용)을 눈여겨 보았으나 (1.7킬로)
아무래도 생긴게 정이 안 가고, 게임을 잘 안할 것 같아 불필요하다고 생각하던 중....

2) 울트라북류의 가벼움이 자꾸 눈에 들어왔으나, 디자인이 별로고 은색을 싫어하고 큰 화면을 원하지 않고 솔직히 가성비는 별로라

3) 오리지날 맥에어를 사는게 디자인이나 마감이나 가격면에서도 훨 낫다는 생각에 또 고민하다가..(앱등이)
역시 키보드의 불편함(나에겐 중요)과 가끔 목격한 부트캠프의 불안정함을 생각하니 망설여지고...(성능보다도 안정성을 중요시함)

4) 한때 소니빠였던 -_-;; 기억때문에 바이오를 보다가 A/S때문에 망설이다보니...



[합]
결국 아래로 정했다.
바로,



엘지 엑스노트 P225 - se45k  (102만9천원)
인텔 / 코어i5-2세대 / i5-2467M (1.6GHz) / LED 백라이트 / 12.5인치 / 1366x768 / 320GB / 4GB / DDR3 / 옵션(선택사항) / 7 홈프리미엄 / 인텔 / HD 3000 / 시스템 메모리 공유 / 1.3Kg / 리튬 폴리머 / 탈착 불가능 / 100Mbps 유선랜 / 802.11n 무선랜 / HDMI / 웹캠 / 블루투스 / USB 2.0 / 멀티 리더기 / 블록 키보드 / IPS패널 / 색상 : 화이트


         +




ssd 128G 노트북패키지 (22만원)

= 가격은 125만원 가량.



원래 ssd가 달려나오는 모델도 물론 있음. 그러나 가격이,
143만원. 

손수 뜯어내고 저걸 달아야 한다는 사실이 약간 귀찮지만, 뭐 거의 20만원을 아낄 수 있으니까... 괜찮아. 덤으로 노트북에 원래 달린 하드는 외장하드로 쓸 수 있으니 더 좋고.(사실은 집에 외장하드 4개 ㄷㄷ)






이렇게 되면 좋은 점이..
1. 가볍다 (ssd 장착시 1.2킬로!)
2. 무려 IPS패널!! (화질, 시야각, 색감, 반응속도 면에서 모두 우세한 LCD 패널!)
3. 작다 (12.5인치 모니터에, 얇음)
4. 예쁘다 (화이트... 잇힝~)
5. 공짜 외장하드가 하나 더 생긴다. (뭐 사실 지금도 많으니 그닥)
6. 빠르다 (ssd의 속도에 대해서는 워낙 잘 알려져있으니 생략)
7. 성능도 그럭저럭 (클럭은 1.6ghz밖에 안되지만, 코어i5-2세대 샌디브릿지면 ㅇㅋ)
8. 싸다 (동일 성능의 국내산 울트라북들보다 저렴)


울트라북과 성능은 비슷하지만, 가격과 디자인에서 승리!!!
게다가 나에겐 IPS패널이 있어!!!!!
(이게 결정적)




--------------------------------------------------------------------------
아 물론, 이것과 비슷한 사양 및 가격대의 가성비 괜찮은 울트라북으로 
삼성전자의 보급형(?) 울트라북인 센스 530u3b-a54 (시리즈5)가 있다.
현재 119만1천원.


그런데 솔직히 디자인이 너무 구려... 그냥 난 6만원 더 주고 IPS 패널 및 긔요미 디자인을 선택하겠음!



-------------------------------------------------------------------------------------



p.s. 그나저나 처음에는 초싸구려 넷북사려다가, amd 자카테라인으로 가려다가, 싼 노트북 아무거나 사려다가.. 결국 예산이 두배로 뛰었군. ㄷㄷㄷ
뭘 좀 팔아버리려고 해도, 팔게 없네 ㅠㅠ

p.s.2. p220모델 중에 저렴이 80만원(ge1wk) 짜리가 있어서 저건 뭐지..하고 눈여겨 봤었는데, 소소한 성능차이(cpu 펜티엄계열, fsb, 캐시 차이 등)에 더해 패널이 IPS가 아님. 그러나 조금만 더 떨어지면 가격경쟁력이 있을 것으로 사료되어 약간 고민되긴 하네 -_- 그냥 패널타령 하지 말고 여기에 ssd를 달아서 쓸까 ㄷㄷㄷ

p.s.3. 근데 솔직히 지금 해외 ssd 가격 엄청 떨어졌는데 (거의 반값) 지금 사야되나 좀 고민은 되긴 하네.



--------------------------------------------------------------------------------------


여기까지 썼는데,




헐.... p225의 이전모델인 p220 (사실상 동일모델)...에 ssd 128g 붙어나온게 직접조립한거랑 가격이 비슷하눼 -_-
나에겐 추가 외장하드가 별로 필요 없으니 그냥 이거 지를까 -_-;;; 헐....

태그

  • Outlander 2012.03.01 15:26 신고

    p220쓰는 사람인데 솔직히 ips패널 진짜 좋습니다 ㅋㅋ

    저는 hdd모델쓰는디 ssd모델이면 진짜 최강일듯!!

    • land 2012.03.01 15:29 신고

      앗 실제로 쓰시는 분을 만나니 반갑습니다!!
      ssd 분명 더 떨어질 것이 거의 확실하니 좀 기다리셔서 나중에 한번 사심이... ㅎㅎㅎ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3.01 15:42

    이야 좋네요, 탁월한 선택인듯 싶습니다.
    저도 최근 블로그 포스팅 용도로 하나 구매하려 하는데, 참고해야겠습니다. ^^

    • land 2012.03.01 19:37 신고

      일단 노트북부터 사왔는데, ips패널이 뭐 별거겠어...라고 생각했는데, 진짜 차이 꽤 나네요 ㄷㄷㄷ
      ssd 아직 안 달았지만 그래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3.01 16:00

    저도 블로그 포스팅용으로 노트북알아보고있는데..

    으..학생이 사기엔 가격이 좀새네요 ㅎㅎ

    • land 2012.03.01 19:40 신고

      네 ㅠㅠ 저도 처음엔 싼 거 사려고 했는데 조금씩 욕심 부리다 보니 결국 이렇게... ㄷㄷㄷ

      전 무게와 크기에 많은 주안점을 두었는데 2kg 조금 넘어도 상관 없다면 선택권이 더 많아질 것 같아요~ 성능도 좋아지고.

  • Outlander 2012.03.06 11:52 신고

    ㅋㅋ넵넵ㅋㅋssd가격에 대해 계속 좋은 소식이 들리네요 ㅋㅋ
    물품 구입에 있어 정반합 논리를 적용하시는 분은 처음이네요^^
    새롭고 놀랍습니다 ㅋㅋㅋ

    • land 2012.03.06 23:15 신고

      넵 전 그냥 못참고 사버렸지만;; 설치가 빠르긴 하더군요. 십분걸렸습니다. 물론 그 전에 삽질은 한참 했지만... 참으시다가 현 시세의60%에 수렴할 때 지르심 괜찮을 듯합니다
      정반합은 뭐 그냥 소제목으로 붙였을뿐이긴 합니다^^;;;